사랑의밥상

by 행복한요리사

『밑반찬, 나물』 386

취향따라 골라드세요. 3가지 멸치볶음

설 명절 대비한 밑반찬 멸치볶음 3종세트 설 명절을 앞두고 어린이집에서 열린 예절교육에서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세배연습을 하고 있는 원생들을 보았는데요. 우리 아이들 어릴때 생각이 나서 한참을 서서 바라보았습니다. 한때 이중 과세의 주범으로 몰려 사라질 뻔했던 설날을 조상을 섬기는 미풍양속으로 계승해 오기도 하였는데요. 젊은 세대들에게는 의미가 퇴색돼 가는듯 하여 조금은 아쉬운 마음입니다. 주말엔 딸아이 집에 갔는데 여러 종류의 소스와 식재료들이 문 앞에 있어 정리를 해주고 왔습니다. 딸아이는 음식 만드는 것이 재미있다며 자주 요리를 해서 사진을 보내오는데요. 그런 딸아이가 다소 생소했지만 대견했습니다. 명절을 앞두고 밑반찬이라도 미리 만들어야 할 것 같아서 재료도 간단한 멸치볶음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

슥슥 비벼먹으면 꿀맛! 다른반찬 필요없는 계란장 만들기

가을과 겨울 사이 밀당한 계란장 하루는 비, 또 하루는 반짝 평년기온 그리고 오늘은 추위 속으로 가을과 겨울이 서로 밀당이라도 하듯이 기복이 심한 날씨가 반복됩니다. 아직 추위에 적응이 덜된 탓에 더더욱 춥게 느껴지는 아침입니다. 겨울의 문턱에서 기온 변화가 심한 만큼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건강관리 잘 해야할 것 같아요. 계란은 단백질, 칼슘, 철분, 비타민 등 각종 영양소가 가득한 완전식품이지요. 시골에 다니러 가면서 정성껏 계란장을 만들어 동서는 맵지않게, 서방님은 청양고추를 넣어 매콤하게 먹을 수 있도록 가져 갔는데요. 아무래도 익숙한 맛이 아니어서 좀 걱정이 되었습니다. 오후에는 오랜만에 가족들과 함께 세계에서 5번째로 긴 보령해저터널을 지나 원산도까지 다녀왔는데요. 바닷속을 지나는데도 내부는 육..

가을에 먹으면 더 좋은 목이버섯무피클

여자들 건강에 좋은 목이버섯무피클 금요일에는 친구들과 만나 짧은 여행을 하기로 했는데요. 황금빛으로 익어가는 가을 들판과 곱게 물들기 시작한 단풍 길을 걷기로 했습니다. 매운 음식을 못 먹는 동서를 위해 만들어 두었던 목이버섯 무피클을 꺼내 보았습니다. 목이버섯은 생김새가 매우 특이해서 마치 사람의 귀와 같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라고 하는데요. 미역처럼 물에 불리면 부피가 늘어나면서 특유의 맛과 향, 식감이 좋아 중국요리에 다양하게 많이 사용되는 버섯 중 하나인가 봅니다 목이버섯은 식이섬유소 함량이 매우 높고 비타민 D 함량도 많아 여자들 건강에 아주 좋다고 합니다. 재료 구하기도 쉬운 목이버섯과 무를 이용해 피클을 만들어 보았는데요. 찬바람 불 때 가장 맛있어지는 채소인 무는 기온이 내려갈수록 시원하고..

느끼함 싹 잡아주는 밤 과일 깍두기

추석 차례상 올린 과일 이용한 밤 과일 깍두기 밤새 강한 바람이 불어와 움츠려드는 가을 날씨입니다. 북서쪽에서 내려온 찬 공기의 영향으로 기온이 크게 떨어져 쌀쌀한데요. 긴 팔 옷을 입고 출근하는 모습에 10월이 되었음을 실감케 합니다. 아시안게임 중계 방송에 흠뻑 빠져 추석 연휴를 보내고 맞는 찬바람이어서 정신이 번쩍 들었습니다. 간소하게 차려 남는 것이 없을 것 같았던 차례 음식 중 특히 과일이 먹어 줄 식구가 없으니 아직도 그대로 남아 있더라고요. 건대추와 곶감은 좀 오래 보관해도 괜찮을 것 같아 저장해 두기로 했고요. 밤, 사과, 배를 활용해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음식을 생각해 보았습니다. 딸아이 도시락을 준비하면서 김밥과 먹어도 좋을 것 같아 생각한 것이 밤 과일 깍두기였는데요. 남편도 딸아이..

골라먹어 좋은! 마늘+꽈리고추+사태장조림

마늘과 고추 넣어 만든 사태 삼합 장조림 낮엔 늦여름 조석으론 초가을, 거기에 청량한 바람과 햇빛을 시샘한 먹구름이 몰려와 비를 뿌리고 사라져간 9월 첫 주간 입니다. 남편은 일요일에 벌초하러 고향에 다녀왔는데요. 여러가지 먹거리들을 양손 무겁게 들고 하얗게 웃으며 들어오더라고요. 시댁과 친정 동기간에 우애가 좋아서인지 계절마다 여러가지 식재료를 보내줘서 냉장고가 차고 넘칩니다. 밑반찬도 만들 겸 가을맞이 냉장고 정리를 했습니다. 사태와 잘 어울리는 마늘과 꽈리고추를 넣어 밑반찬으로도 좋은 장조림을 만들어 보았는데요. 장조림을 할 때 마늘을 넉넉히 넣으면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면서 비타민 B군의 활성을 도와준답니다. 재료 * 사태(돼지고기)900g,마늘,꽈리고추2줌씩. *사태 삶을물: 된장1.5숟갈,대파,양..

다이어트에 적합한 꽈리고추 새송이버섯조림

칼로리가 낮고 포만감을 주는 꽈리고추 새송이버섯 조림 한낮엔 여전히 작열하는 태양이 여름임을 과시해도 새벽에 부는 바람은 분명 가을의 전령사 같습니다. 8월도 어느덧 후반부로 접어들었는데요. 매미 우는 소리에 섞여 밤의 고요를 비집고 귀뚜라미 우는 소리가 들려오는 듯싶습니다. 한창 햇빛과 바람이 마주치는 바깥마당에 빨간 고추 말릴 때 던가요. 고추잠자리 이웃사촌 처럼 주변을 맴돌던 장면이 떠올라서 마음은 벌써 고향 뜨락에 가 있습니다. 마침 친한 지인이 가지며 호박, 꽈리고추 등 텃밭에서 정성껏 키운 먹거리를 보내왔네요. 새송이 버섯에 꽈리고추며 마늘까지 넣어 조림을 만들었는데요. 시골 입맛, 남편이 좋아하는 반찬이 되었습니다. 재료 * 새송이버섯2팩(8개),꽈리고추,마늘2줌씩, *건고추,청양고추2개씩,..